상단여백
HOME 종합
'10일간의 황금연휴' 확정'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안' 심의 의결
  • 서용하 기자
  • 승인 2017.09.06 10:40
  • 댓글 0

 

 

 

 

 

일요일과 올 추석 연휴 사이에 끼여있는 10월 2일이 임시공휴일로 지정됐다. 정부는 5일 문재인 대통령이 주재하는 국무회의에서 이같은 내용을 심의 의결했다.

이로써 올해 추석연휴는 9월 30일(임시공휴일) 개천절(10월3일), 추석연휴, 대체 공휴일, 한글날(9일)로 이어지는 10일간의 '황금연휴'가 됐다.

문 대통령은 이날 국무회의 모두발언에서 "안보가 엄중한 상황에서 임시공휴일을 논의하는 것이 한가한 느낌이 들지도 모르겠다" 면서도 "국민이 명절연휴를 알차게 보내고, 산업계에서도 사전에 대비할 수 있도록 공휴일 지정을 조기에 확정하고자 하는 것"이라고 취지를 설명했다.

임시공휴일 지정은 공무원들에게는 즉각 효력을 미치며, 기업들은 노사 단체협약, 취업규칙에 따라 유급으로 휴일을 보장받을 수 있다.

서용하 기자  allinboy3@naver.com

<저작권자 © 시사&이코노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서용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